BRAND HISTORY





브랜드의 역사



쿠만(KUMANN)의 기원


쿠만(KUMANN)은 디자이너 유혜진이 1965년 개업한 디자이너 오은환의 맞춤복 의상실, ‘쿠망[ku-mang]’이라는 스튜디오를 리바이브하여 런칭한 하이-엔드, 아방가르드 브랜드이다. 2010년 이를 발음하기 쉽고 친숙한 알파벳의 이름으로 음역(transliterated)한 ‘쿠만(kumann)’이라는 브랜드명으로 리네이밍했다. 이에 따라 브랜드명은 기존 부틱 라인을 유지하는 '오은환'과 '쿠만'의 라인업으로 전개해 왔다. 

쿠만 YHJ(KUMANN YHJ)는 2010년 스파(S.F.A.A)컬렉션을 시작으로 매 시즌 서울패션위크(Seoul fashion week)를 통해 시즌 컬렉션을 발표해 오고 있다.

유혜진은 50여년의 역사를 기반으로 한 디자이너 오은환의 스튜디오의 전통을 이어서 브랜드만의 독창적이고 실험적인 라인을 통해 혁신정신을 이어가고 있다.


Origin of 'KUMANN'


KUMANN is a transliterated brand name, which is named after the former studio, ‘ku-mang’. It was a custom-made women’s wear studio launched by Eun hwan Oh in 1965. As her studio grew up, she founded ‘OH EUN HWAN Boutique’ in 1979, which was one of the well-respected ready-to-wear brands in Korea.

Since the debut collection with the experimental LED dresses in 2010, KUMANN YHJ(YOO HYE JIN) collections have been released in Seoul Fashion Week every season.

Beyond more than half a century of history of the studio, Hye jin Yoo continues its innovative spirit in the direction of originative and creative lines for the brand.





오은환(OH EUN HWAN), 기성복과 맞춤복 


디자이너 오은환은 1979년 롯데백화점 입점을 시작으로 기성복 브랜드로서 '오은환 부틱(OH EUN HWAN Boutique)'을 설립한다. 

오은환 부틱은 어린 아이와도 같은 순수한 이미지, 플로럴 프린트 이미지를 연상시키는 내츄럴 로맨티시즘의 브랜드로서 모던한 여성상을 대변했다. 

디자이너 오은환은 1980년대와 90년대의 기성복의 전성 시대를 지나온 기성복 브랜드이지만 주문자의 사이즈와 기호에 맞춘  맞춤복 제작을 지속해 왔다.  큰 규모와 대량 제작을 지양하고 한벌, 한벌 디자인과 그 가치에 집중해 온 디자이너 브랜드로서 오은환 대표의 선구적인 마이크로 지향적 성향과 더불어 격조 있는 디자인적 가치를 꾸준히 지켜왔다.  


OH EUN HWAN: Ready-to-wear collection and custom-made order


Eun hwan Oh launched a ready-to-wear brand, ‘OH EUN HWAN Boutique’, opening with entering the Lotte department store in 1979. ‘OH EUN HWAN’ represented a modern feminine image in the reminiscent of romanticism, and naturalism with floral images, especially her well-known fabric mix and hand sewing.

Despite being a ready-to-wear brand through the heyday of the ready-to-wear brands in 1980’s and 1990’s, OH EUN HWAN had continued to work on the bespoke orders.

Avoiding the large scale and mass production, OH EUN HWAN has been focusing on every single outfit and its value of the design. An ethos of the studio has been naturally connected with the awareness of the present era, which are reducing waste of resources and valued consumption. 


오은환(OH EUN HWAN), 2008 S/S, 2008 F/W 컬렉션

 




쿠만(KUMANN), 리테일러드 테일러링(Re-tailored tailoring)


쿠만YHJ(KUMANN YHJ)의 스트럭처 디자인은 패턴메이킹 자체가 디자인이 되는 과정으로 구축, 구조(Structure)의 의미로서 스트럭처드(Structured) 디자인, 곧 스트럭처 디자인이라 할 수 있다.

해외 트렌드에서 먼저 알아본 쿠만 YHJ의 구조주의는 레트로 퓨쳐리즘(Retro futurism), 브루탈리스트 아키텍처(Brutalist architecture)의 인플루언서 브랜드로도 알려졌으며 건축적이고 구조적인 스트럭처 디자인으로 알려져 왔다. 

순수 미술과 미디어 아트를 전공했던 디자이너 유혜진은 포스트 모더니즘 시대를 거치며 해체주의의 영향 아래 쟝르에 국한되지 않은 실험적인 작업들로부터 산업 디자인으로 지평을 넓혀 왔다. 쿠만YHJ의 포스트 모더니즘은 광의의 의미에서 의미와 기능의 해체를 포함하며 2018FW의 컨셉이기도 했던 '리테일러드 테일러링'에서처럼 기존의 형태에서 시작하는 디자인이 아닌 다른 관점에서 새롭게 구축하는 방법 자체를 포함시킨다. 

현재 쿠만YHJ는 보그 파리(VOGUE Paris), 보그 독일(VOGUE Germany), 보그 멕시코(VOGUE Mexico)등 3개국 보그의 '시즌 서울'을 대표하는 브랜드로 소개되며 세계적으로 주목받는 브랜드로 성장하고 있다.


KUMANN: Re-tailored tailoring


The structure design of KUMANN YHJ is based on ‘Modélisme’, which is designing clothing as a modeling structure. Just as it was once introduced as one of the influencing brands in ‘Retro futuristic’ section as a structured design influenced by ‘Brutalist architecture’, design is rooted in her career of artist for long period. Hye jin Yoo had worked on experimental art works and taught various art schools after earned two-year full scholarship MFA(Master of Finearts) at SAIC(School of the Art Institute of Chicago). She also had earned MPS(Master of Professional Study) from ITP program at New York University. The idea of art works and fashion was refined under the influence of Postmodernism as it seems no boundaries between genres, and multiple approaches can be no longer different and/or merged at a point. 

The concept of the 2018FW collection of KUMANN YHJ was ‘Re-tailored tailoring’ which might seem declaring the concept of the brand. The idea of designing clothing and the concept of the brand appears re-constructing the structure of the clothes in a novel approach.  

In recent seasons, KUMANN YHJ has been featured in ‘Season Seoul’ at VOGUE Paris, VOGUE Germany, and VOGUE Mexico.